위원회활동

‘서울시 행감’ 서울시의회, 신연희 강남구청장 증인 채택

서울시 도시재생본부 주장과 다른 점에 대해 사실 관계 확인 목적

작성일 : 2015-11-12 16:22 기자 : 임소담 (smcnews@hanmail.net)

 

서울시의회 도시계획관리위원회(위원장 김미경)는 18일 오후 2시 서울시 도시재생본부 행정사무감사를 위해 신연희 강남구청장과 강남구청 관계 공무원을 증인으로 채택했다고 12일 밝혔다.

 

도시계획관리위원회는 강남구청장의 국제교류복합지구 내 옛 한전부지 개발에 따른 공공기여금의 강남구내 우선 사용 요구, 사전협상 조정협의회 참여요구 등 강남구 주장에 대해 근거를 듣고 서울시 도시재생본부 주장과 다른 점에 대해 사실 관계 확인을 목적으로 출석한 위원 만장일치로 증인 및 참고인 출석요구의 건을 결정했다.

 

김미경 도시계획관리위원장(은평2. 새정치민주연합)은 “국제교류복합지구 개발사업에 따른 강남구청장의 주장이 일부 언론의 지적대로 무리하다면 이러한 갈등 유발은 서울시민의 복리에 아무런 도움이 되지 못한다”며 “이번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이를 바로잡아 서울시 발전에 함께 하도록 이끈다는 것이 강남구청장과 관계 구청공무원을 증인으로 채택한 이유”라고 말했다.

 

아울러 김 위원장은 “이번 증인채택을 통해 시·구간 갈등의 원인을 심도 있게 들여다보고 발전적 시정대안을 도출함으로써 주요현안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위원회활동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