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원회활동

서윤기 서울시의회 청년특위원장, “청년문제 해결 위해 서울시의회-청년시민-서울시 협치 필요”

서울시의회 청년특위·서울청년정책네트워크, 2016년 서울청년의회 주최

작성일 : 2016-08-22 19:05 기자 : 임소담 (smcnews@hanmail.net)

[서울의회신문=임소담 기자] 서울시의회 서윤기 청년발전특별위원장(더불어민주당. 관악2)은 21일 서울시의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2016년 서울청년의회’ 기조연설에서 청년문제 해결을 위한 서울시의회-청년시민-서울시의 협치를 제안했다.

 

◆ 서윤기 서울시의원

올해로 2회째를 맞이한 서울청년의회는 서울청년정책네트워크와 서울시의회 청년발전특별위원회가 공동 주최했다. 이날 박원순 서울시장 및 집행부 간부공무원과 함께 김진철, 김혜련, 박마루, 이윤희 청년발전특별위원을 비롯해 김종욱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참석해 청년들의 정책제안에 대해 함께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서윤기 위원장은 “서울청년의회는 서울시의회, 청년시민 그리고 서울시가 함께 청년의 정책이슈를 발굴하고 직접 정책을 실행하는 서울시의 대표적인 협치 모델이 될 것”이라며 기조연설을 시작했다.

 

이어 “현 정부는 절벽 앞의 청년들에게 사다리가 되어주지 못하고 책임을 방기하고 오히려 방해하는 태도를 보이고 있어 아쉽다”며 “서울시의회는 이에 맞서 청년 구직의 긴급성에 대한 지원의 필요성에 대해 전적으로 동의하고 청년수당에 대한 직권취소를 철회하기 위해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했다.

 

또한 “청년세대의 근본적인 문제는 시와 의회 그리고 시민이 함께 풀어야 하고 당사자인 청년의 참여는 필수이며 직접 참여하고 목소리를 내야 정책에 반영되고 해결될 것”이라고 청년층에 호소했다.

 

아울러 “서울시의회는 현장에서의 청년들의 목소리를 진심으로 경청하고 청년의 눈높이로 문제를 해결해 나갈 것”이라며 “다양하고 실효성 있는 정책대안을 마련해 청년들이 꿈을 꾸고 실현할 수 있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위원회활동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