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청회/토론회

김종무 의원, “시설거주자를 위한 맞춤형 주거 상담 필요”

작성일 : 2019-06-05 17:06 기자 : 송관우 (skw@smcnews.or.kr)

[서울의회신문=송관우 기자] 서울시의회 도시계획관리위원회(위원장 김인제)4일 서울도시건축전시관 서울아카이브에서 시설거주자 퇴소 전 주거대책 마련을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는 시설 거주자를 위한 맞춤형 주거 상담과 독립 후 지원 서비스에 대한 논의를 위해 마련됐다.

 

토론회 발제는 송아영 가천대 교수, 김윤지 SH공사 중앙주거복지센터 팀장, 정상길 은평주거복지센터장이 맡았다.

 

토론자는 송호재 서울시 주택정책과장, 서종균 SH공사 주거복지기획처장, 황운성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 본부장, 이은상 서울노숙인시설협회 사무국장, 김혜정 서울복지재단 팀장, 유미숙 한국미혼모지원네트워크 팀장이 참석했다.

 

 

이날 김종무 의원(더불어민주당, 강동2)은 토론회 좌장을 맡아 사회 복귀를 앞둔 시설 거주자를 위한 주거지원방안에 대한 논의를 이끌었다.

 

김종무 의원은 실현가능한 정책 대안 마련을 위해 영역 별 시설 퇴소 예정 인원과 제공 가능한 주택에 대한 정보를 수합할 필요가 있으며, 시설거주자를 위한 맞춤형 주거상담 제공자로서의 주거복지센터의 역할강화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공청회/토론회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