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명ㆍ논평

[논평] 국민을 기만하는 자유한국당의 꼼수 징계!

작성일 : 2019-02-15 09:02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은 오늘 14일 자유한국당 윤리위원회가 발표한 5.18망언 3인방에 대한 꼼수 징계에 깊은 유감을 표하고, 눈 가리고 아웅 하는 국민기만의 꼼수 제명이 아닌 의원직 사퇴를 강력히 촉구한다.

 

오늘 발표된 자유한국당의 5.18 망언3인방에 대한 징계 결과 김진태, 김순례 의원에 대해서는 당 전당대회 출마를 이유로 징계유예, 이종명 의원에 대해서는 국회의원 제명이 아닌 출당에 해당하는 제명이 내려져 비례대표인 이 의원이 의원직을 유지하게 되는 꼼수 제명 징계를 내렸다.

 

역사를 왜곡하고 민주주의를 부정한 자유한국당의 5.18 망언에 대해 더불어민주당과 야3당뿐만 아니라 시민단체와 전 국민적이 함께 입을 모아 국회의원직 박탈운동으로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이러한 국민의 명령에도 불구하고 자유한국당은 또 다시 오만하게 국민을 기만하며 셀프 꼼수 징계로 국민을 모욕하는 행태를 드러냈다.

 

자유한국당의 이러한 오만방자한 징계 결과는 결국 숭고한 5.18 민주화정신에 대해 자유한국당이 여전히 역사를 왜곡하고 민주주의를 부정하는 참담한 인식 수준을 가지고 있음을 보여준다.

 

대한민국의 자랑스러운 민주주의 역사를 폄훼하고 그 정신과 국민을 욕보인 자들은 국민을 대표하는 국회의원의 일원이 될 자격이 없다. 자유한국당이 진정으로 대한민국의 역사와 국민 앞에 사죄한다면 자격 없는 국회의원의 제명에 즉각 협조하여 국회의원직 사퇴를 통해 반성하고 책임지는 자세를 보일 것을 다시 한 번 강력히 촉구한다.

 

(논평)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대표의원 김용석)